default_setNet1_2

그리드원, RPA 인력 양성 위해 대학들과 협력 강화

기사승인 2019.06.26  17:33:47

공유
default_news_ad1

- SW 교육과정 자문·교보재 지원·기술 개발 위한 산학 공동연구 등 지원

   
▲ 그리드원 장석수 부사장이 극동대학생 100여명을 대상으로 RPA의 개념에 대해 강연을 하고 있다.

[데이터넷] 최근 IT업계에서는 부족한 인재를 직접 양성하기 위해 교육업계로 눈을 뻗고 있다. 자체 아카데미를 신설해 인재 양성을 하는가 하면, 대학교와의 협약을 통해 학과 개설 또는 신기술 관련한 교과목을 신설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방면으로 인재양성을 위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RPA 업계에서도 인재 양성을 위해 현재 많은 대학들과의 협력관계를 추진하고 있다. RPA는 2015년부터 세계적으로 선보이기 시작해 국내에서는 약 2년 전에 처음 소개돼 현재까지 가파른 성장을 보이고 있는 분야이다.

하지만 이러한 업계 성장에 비해 개발 인력이 현저히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업계가 성장함에 따라 RPA 업계로 진출하는 기업들 또한 증가하면서 기업만의 차별화를 두기 위해 인재양성에서부터의 경쟁은 지속되고 있다.

기업들은 향후 RPA 기술이 보편화 되면서 기업에서의 RPA 담당자는 필요가 아닌 필수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RPA 초기 보급 당시에 걱정했던 일자리 문제 또한 RPA 기술이 신규 일자리 창출에도 일정 부분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이 관련 업계의 의견이다.

국내 최다 RPA 레퍼런스를 보유한 인공지능 솔루션 전문기업 그리드원은 올해만 3개의 대학과 업무협약을 맺었으며, 이 외에도 5개의 대학에 강연 및 교육과정 공동 운영을 하고 있다.

폴리텍대학교 강서캠퍼스를 비롯해 극동대학교, 상지대학교(예정) 등의 대학에 소프트웨어 교육과정 자문, 강의 및 교보재 지원과 기술 개발을 위한 산학 공동 연구를 지원한다. 또한 신기술 분야 공동연구를 통해 소프트웨어 우수 인재 육성에 나서고 있다.

최근 프로세스자동화경영 융합전공을 신설한 명지대학교에서는 실무교육을 위한 티칭과 코칭, 프로젝트 관리를 통해 RPA·IPA 분야에 지원을 한다. 핵심 기술인 RPA와 인공지능과 RPA를 결합한 IPA의 적극적인 도입을 지원하고, 전공 신청자 30명의 학생에게 자동화 실무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그리드원 김계관 대표는 “대학교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소프트웨어 우수인재 육성 및 기술 개발 연구 활동에 좋은 성과를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인공지능 솔루션 전문기업으로서 우리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2.0 시대를 이끌 수 있는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교육 기관과 협력 관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