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카카오, 번역 서비스 개편…19개 언어 번역 가능

기사승인 2019.05.22  09:19:09

공유
default_news_ad1

- 예사말/높임말 옵션·어학사전 연동 등 학습 보조 기능도 추가

   

[데이터넷]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조수용)는 인공지능(AI) 기반 번역 서비스인 ‘카카오 i 번역’을 개편, 번역 가능 언어를 19개로 확장하고 번역 품질을 향상시켰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카카오 i 번역’은 한국어를 기반으로 중국어, 영어, 일본어, 인도네시아어, 베트남어 등 총 6개 국가 언어 번역을 지원했지만, 포르투갈어, 아랍어, 러시아어, 태국어, 이탈리아어, 뱅골어, 말레이시아어, 힌디어, 네덜란드어, 독일어, 터키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총 13개 국가 언어를 추가하며 총 19개의 언어 번역이 가능해졌다.

더불어 ▲문체 설정 ▲단어 단위 하이라이팅(형광펜 표시) ▲어학사전 연동 등 다양한 학습 보조 기능을 추가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문체 설정은 외국어에서 한국어로 번역 시 번역 결과물에 예사말과 높임말로 문체를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이다. 카카오 i 번역은 한국어에 대한 예삿말-높임말이 학습돼 있어 서비스하는 모든 언어의 번역 결과물에 문체를 설정할 수 있다. 카카오 i 번역 창 하단에서 예사말과 높임말 버튼 중 선택하면 된다.

또한 번역 검색 결과 노출 시 단어 단위로 하이라이팅 기능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I like an apple’이라는 영어 문장을 ‘나는 사과를 좋아한다’라고 한국어로 번역할 시, ‘apple’과 ‘사과’에 하이라이팅이 적용돼 단어 매칭이 가능하다.

다음 어학사전과 연동해 학습 기능도 강화됐다. 번역 결과에서 특정 단어를 더블클릭하거나 드래그할 경우, 단어의 정의와 관련 예문을 함께 보여준다. 하단의 단어를 바로 클릭하거나 단어 옆에 함께 표기되는 화살표 모양의 버튼을 클릭하면 다음 사전 페이지로 이동해 관련어, 문법 등 추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는 2017년 9월부터 카카오 i의 번역 엔진을 적용한 기계 번역 서비스 ‘카카오 i 번역’(Beta)을 서비스 중이다. 다음 검색창에 번역, 카카오 i 번역, 번역기 등을 검색하거나 카카오톡에서 카카오 i 번역 플러스친구를 추가해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 관계자는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번역 가능한 언어를 추가하고 번역 서비스를 고도화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