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엑사그리드·빔, ‘클라우드 데이터 관리·백업 솔루션’ 출시

기사승인 2019.05.20  10:14:19

공유
default_news_ad1

- SMB서 엔터프라이즈급 백업 성능 활용하도록 최소 단위 단일 패키지로 공급

   
▲ 빔 SOBR 아키텍처 구성도

[데이터넷] 엑사그리드(한국지사장 강민우)는 빔(Veeam) 소프트웨어 통합 백업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제품은 백업 솔루션인 ‘클라우드 데이터 매니지먼트(Cloud Data Management)’를 공급하는 빔 소프트웨어와의 협력을 통해 개발됐으며, 모든 IT 인프라에서 데이터를 효과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엑사그리드와 빔 소프트웨어의 통합 백업 솔루션은 비용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장기 보관할 수 있는 스토리지로 빠른 백업 복구를 지원한다. 또한 데이터 정리를 최소화하고 모든 규모의 기업에 적합한 확장성을 제공하기 위해 원격지 복제를 통한 재해복구를 지원한다. 특히 중견중소기업(SMB) 고객들이 최소단위의 단일 SKU 패키지를 구매할 수 있도록 제공된다.

엑사그리드·빔 통합 백업 솔루션은 엑사그리드 어플라이언스 내에서 ‘빔 데이터 무버(Veeam Data Mover)’를 실행해 엔드투엔드 프로토콜을 지원하며, 기존 제품 대비 백업 성능이 30% 향상된 신속한 백업을 보장한다.

또한 빠른 속도로 통합(synthetic) 풀 백업을 지원하며, 백업 스토리지에 단일 가상 풀을 생성하고 백업 스토리지 용량을 쉽게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빔 SOBR(Veeam Scale-out Backup Repository)’을 활용하는 스케일아웃 아키텍처를 통해 작업 관리 자동화 및 유연한 확장성을 제공한다. 엑사그리드·빔 통합 백업 솔루션은 13TB 백업 시스템, 21TB 백업 시스템, 32TB 백업 시스템의 3종 확장 모델로 제공되며, 최대 90TB의 풀 백업을 지원한다.

빌 앤드류스(Bill Andrews) 엑사그리드 CEO는 “엑사그리드와 빔은 8년 이상 협력을 지속해 왔으며, 엑사그리드 아키텍처는 다양한 레벨에 대해 빔과 상호보완 하도록 설계돼 있다. 두 가지 제품을 엔드투엔드 패키지로 구매할 수 있는 옵션을 제공함으로써 백업 스토리지의 새로운 진화를 선보였다”고 말했다.

캐리 스탠턴(Carey Stanton) 빔 글로벌 제휴 및 비즈니스 개발 총괄 부사장은 “엑사그리드는 빔 얼라이언스 파트너 프로그램의 중요한 회원사 중 하나이다. 양사는 데이터를 보다 스마트하게 오래도록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함께 고민한 결과 새로운 통합 솔루션을 출시했다. 이제 고객들은 패키지 솔루션을 통해 더 쉽고 간편한 방법으로 클라우드 데이터 매니지먼트 솔루션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