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미콘라이트, 1분기 10억 영업손실…수요 회복세로 실적 개선 예상

기사승인 2019.05.15  18:06:34

공유
default_news_ad1

- 내수 부진 및 판가 하락…반기 흑자 전환 가능 기대

   

[데이터넷] LED 플립칩 제조 전문기업 세미콘라이트(대표 박은현)는 올해 1분기 실적 공시를 통해 별도 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 55억원에 10억원의 영업손실을 발표했다.

세미콘라이트는 이번 실적 발표와 관련 작년 동기 대비 매출이 약 70% 감소하면서 손실 폭 또한 61% 가까이 늘었으나 전 분기 대비 매출의 경우 42% 증가했으며 손실 폭은 73%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당기 순이익의 경우 작년 동기 대비 손실 폭이 76% 감소한 마이너스 5억으로 집계됨에 따라 전 분기 실적을 저점으로 실적이 개선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번 1분기 실적은 작년 하반기 이후 나타난 내수 부진과 판가 하락 등의 흐름이 지속적으로 이어지면서 목표치에는 미치지 못한 측면이 있으나 전 분기 대비 실적이 회복되고 있는 만큼 2분기부터는 실적 개선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2분기부터 주요 고객사의 신모델 출시와 프리미엄 가전 판매 확대로 수요가 증가해 뚜렷한 매출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며 “특히 고부가 LED의 점진적인 판매 확대로 유의미한 매출 발생하고 있어 반기 흑자 전환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