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알에스오토메이션, 1분기 영업익 3.2억…흑자 전환 성공

기사승인 2019.05.15  10:56:17

공유
default_news_ad1
   

[데이터넷] 로봇 모션 및 에너지 제어 전문 기업 알에스오토메이션(대표 강덕현)은 올 1분기 영업이익 3억2356만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흑자 전환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215억8348만원으로 약 7.4% 증가했으며, 당기순이익도 1억8604만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회사 관계자는 “전반적으로 에너지 제어 장치 부분을 포함해 로봇모션 부문의 글로벌 수출, 국내 시장 규모 증가로 제품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며 “이에 따라 매출총이익이 증가했고 전사적인 판매관리비 감소를 위한 노력으로 흑자 전환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올해 들어 스마트팩토리 구축과 관련한 산업에서 다양한 기회를 맞고 있다. KT의 5G 기반 스마트팩토리 사업에서 파트너로 낙점돼 사업 논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물류 및 유통 전문 유도그룹과도 스마트팩토리의 공동 구축에 대해서 협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스마트팩토리 구축의 필수 요소인 로봇모션을 제어하는 데 핵심으로 분류되는 컨트롤러(두뇌), 드라이브(근육), 엔코더(감각) 기술을 모두 보유한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최근 스마트로봇 ‘RS 시리즈’도 선보이며 솔루션 시장 선점을 위한 경쟁 채비를 갖췄다. 또한 글로벌 파트너십 확대 전략을 통해 성장세를 이어나간다는 전략이며, 각 분야의 대표 기업들과 구체적인 협업 및 계약 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강덕현 알에스오토메이션 대표는 “스마트팩토리, 스마트시티의 개념이 확산되는 산업 시대에서 핵심인 로봇모션을 다루는 기술력을 고도화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파트너와의 협업을 강화할 것”이라며 “산업 트렌드의 빠른 변화 속에서 전방 시장인 로봇 및 신재생 에너지 부문도 계속 성장하고 있어 중장기적인 목표를 달성하는데 최적의 조건”이라고 말했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