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기술 전문성 확보로 글로벌 보안 기업으로 성장”

기사승인 2019.05.15  10:18:19

공유
default_news_ad1

- 이무성 엠엘소프트 대표 “SDP 솔루션으로 클라우드·IoT 시장 주도”

[데이터넷] 통합 엔드포인트 통제 솔루션을 공급해 온 엠엘소프트가 ‘티게이트 SDP’를 출시하며 클라우드·네트워크 보안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티게이트 SDP는 ETRI로부터 이전받은 네트워크 보안 기술에 엠엘소프트 엔드포인트 보안 기술을 결합한 것으로, 온프레미스·클라우드·IoT 등 모든 환경에서 안전한 접속을 보장하는 솔루션이다. 엠엘소프트는 이 솔루션으로 국내외 다양한 산업군을 공략하면서 글로벌 보안 전문 기업으로 성장한다는 계획이다.

다음은 이무성 엠엘소프트 대표이사와의 일문일답.

   

Q. NAC 전문기업이 SDP 시장에 뛰어든 배경은 무엇인가.
NAC 시장은 포화상태에 이르렀다. 국내는 물론이고 글로벌 시장에서도 NAC 시장은 성장이 멈췄다. 그래서 NAC 기업들은 IoT 보안 플랫폼으로, 엔드포인트와 SIEM을 연계한 내부 통제 플랫폼으로 변신을 꾀하고 있다.

엠엘소프트는 장기적으로 성장 가능한 차세대 기술로 NAC를 진화시키기 위한 방법을 모색했으며, SDP가 그 대안이라고 판단했다. SDP는 NAC와 VPN을 대체하는 기술로 각광받고 있으며, 클라우드·IoT의 필수 접근 보안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Q. SDP 시장에서 엠엘소프트가 가진 경쟁력은 무엇인가.
엠엘소프트는 IT 자산관리 시장 업계 1위 솔루션인 ‘티시오’ 제품군을 공급하고 있으며, 네트워크 접근제어 ‘티게이트’와 IP 관리 솔루션 ‘티시오 시큐아이피’를 연동해 통합 엔드포인트 통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25년간 엔드포인트 관리 분야에만 집중해 업계 최고의 전문성을 갖고 있다고 자부한다. 클라우드의 대규모 분산환경을 운영하기 위해서는 대규모 엔드포인트를 관리하는 전문기술이 필요하다. 엠엘소프트는 이러한 점에서 SDP 전환을 위한 최적의 기술을 갖고 있다고 판단했다.

2015년 ETRI로부터 SDP를 구성을 위한 네트워크 보안 기술을 이전받아 엠엘소프트의 엔드포인트 보안 기술, 가상화 지원 기술을 결합해 ‘티게이트 SDP’를 출시하고 시장 개척에 나선 것이다.

Q. SDP 솔루션이 타깃하는 산업군은 어디인가.
SDP는 클라우드를 위한 필수 솔루션으로 각광받고 있지만, 클라우드 외에도 망분리 환경에서 원격접속, 커넥티드카, 드론, 스마트홈, 지능형 CCTV 등 4차 산업혁명을 위한 모든 환경에서 필수적인 솔루션으로 자리 잡게 될 것으로 전망한다.

SDP는 공공, 국방, 금융, 엔터프라이즈, 유통 등 모든 산업군에 공급될 수 있으며, 비즈니스 유연성을 높이면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비즈니스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Q. 엘소프트의 장기 비전은 무엇인가.
엠엘소프트는 엔드포인트 관리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설립 20년째 되는 2015년 사명을 변경하고 새로운 도약을 약속한 바 있다. 이제 SDP라는 새로운 솔루션을 출시하면서 클라우드·IoT 시장을 공략하면서 장기적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모델을 만들어가고 있다.

엠엘소프트는 앞으로도 기술 전문성을 흔들림 없이 확보하면서 시장의 발전을 이끌어가는 차세대 보안 전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

김선애 기자 iyamm@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