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정부, 드론 분야 성장 지원 위해 50억 투입

기사승인 2019.04.18  18:36:50

공유
default_news_ad1

- 다부처 협업 통한 연구개발 성과물 공공혁신조달 연계 지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조달청과 함께 4월 19일부터 5월 21일까지 공공혁신조달 연계 무인이동체 및 소프트웨어(SW) 플랫폼 개발사업의 신규과제를 공모한다고 밝혔다. 올해에는 7개 과제에 5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번 과제는 올해 정부 혁신 역점과제인 혁신적 ‘공공구매조달’로 연계해 관련 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정부의 8대 선도사업 중 하나인 드론 분야에서 연구개발 성과물이 공공조달로 연계되고, 제도 개선과 관련 산업의 성장까지 막힘없이 이어질 수 있도록 관계 부처가 함께 모여 협업했다.

먼저 공공임무용 무인이동체 성능의 시험평가를 지원하고, 시스템 개발 및 운용을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한다. 각 과제의 성과물이 공공혁신조달로 연계될 수 있도록 사업을 총괄 관리하고, 공공임무용 무인이동체의 설계적합성, 기본성능, 임무성능, 환경 적합성 등을 위한 시험평가체계 개발을 지원한다.

또한 공공임무용 무인이동체의 임무 소프트웨어 개발도구 및 운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이를 관련 개발기업 및 공공기관 드론운용자에게 보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하천 조사·감시 및 철도 시설물 점검을 위한 무인이동체도 개발한다. 하상 측정을 위한 수심 라이다(LiDAR) 탑재체 및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하천 물리량 실시간 분석·예측 기술 개발 등 하천조사 전문 드론플랫폼 개발을 지원하며, 현재 작업자에 의해 수행되는 접근취약 철도구조물 정기점검을 자동화시키기 위한 무인이동체 제어시스템 및 상태진단 자동화시스템 개발도 지원한다.

그뿐만 아니라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대상 수요조사 결과를 통해 선별된 과제에 대해서도 2단계(경쟁형 연구방식)에 걸쳐 국내 중소기업에게 연구개발, 실증을 지원한다.

과기정통부 고서곤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동 사업을 통해 국내 산업계에 안정적인 수요 기반을 조성하고, 동시에 공공기관에 활용돼 얻은 운용실적을 바탕으로 무인이동체 관련 국내 기업들의 국내·외 시장 진출 기반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