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울랜드·KT, ‘5G 테마파크’ 구축 협력 MOU

기사승인 2019.02.12  13:33:08

공유
default_news_ad1

- 실감형미디어·VR/MR 놀이기구 등 5G 네트워크 기반 엔터테인먼트 체험

   
▲ 이필재 KT 부사장(왼쪽)과 김대중 서울랜드 대표가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T(회장 황창규)는 서울랜드와 손잡고 ‘세계 최초 5G 테마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 서울랜드 김대중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KT는 이번 협약을 통해 과천 서울랜드에 ▲5G 네트워크 ▲ 지능형 CCTV 기가아이즈(GiGAeyes) ▲KT 에어맵 코리아 ▲ 5G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 ▲가상현실(VR)/혼합현실(MR) 놀이기구 등 다양한 서비스 적용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KT는 서울랜드 전역에 5G 네트워크를 구축 완료하고, 이용자들이 KT 5G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편안하고 안전한 테마파크 이용을 위해 KT의 지능형 CCTV 기가아이즈를 활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서울랜드가 야외 테마파크인 점을 고려,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관리 및 대응을 위해 KT 에어맵 코리아 관제 시스템이 적용돼 이용 고객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이 외에도 주요 놀이기구에 무선통신 모듈이 장착된 초소형 카메라 ‘싱크뷰’ 등 5G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적용해 탑승 이전 간접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며, VR/MR 놀이기구를 통해 새롭고 즐거운 놀이 문화 경험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KT 마케팅부문 GiGA사업본부장 김원경 전무는 “서울랜드와 KT 5G 기술이 만나, 서울랜드를 찾은 고객에게 더욱 새롭고 편리하며 즐거운 테마파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양사가 보유한 콘텐츠와 인프라를 활용해 지속적으로 협업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