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MS, ‘애저 에브리웨어’ 컨퍼런스 개최

기사승인 2019.01.11  14:15:07

공유
default_news_ad1

- 테크 기업 키노트·고객 사례 발표·기술세션 진행…애저 기반 비즈니스 기회·전략 공유

   
▲ 폴 존 깃허브 글로벌 비즈니스 총괄 부사장이 컨퍼런스에서 키노트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의 최신 기술과 비즈니스 전략을 공유하는 ‘애저 애브리웨어(Azure Everywhere)’ 컨퍼런스를 11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클라우드상에서 앱, 개발, 데이터 활용, 분석 및 인공지능(AI) 기술의 무한한 기회를 제공하는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를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내외 클라우드 기업의 주요 연사들과 전문가를 비롯한 관계자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테크 기업들의 키노트와 애저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사례가 소개됐다.

첫 번째 키노트 연사로 깃허브(GitHub) 폴 존(Paul St John) 글로벌 비즈니스 총괄 부사장이 참여해 클라우드 시대에 기업과 개발자를 위한 혁신 방안에 대해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뒤이어 데이터브릭스(Databricks), 존슨 컨트롤즈(Johnson Controls) 등 세계적 기업들의 키노트가 이어졌다.

오후에는 애저 기술에 대해 보다 심층적으로 다루는 딥다이브 세션과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의 클라우드 적용 사례를 소개하는 인더스트리 세션 2가지로 나뉘어 진행됐다. 개발자를 위한 전문 세션은 물론, 애저를 도입한 고객사들의 시나리오를 중심으로 애저를 선택한 이유와 과정, 실질적 비즈니스 효과 등이 소개됐다.

일례로 인도네시아 국영 항공사 가루다 항공은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100% 전환해 성수기와 비수기를 아우르는 항공 승객 관리 시스템을 구현했다. SK텔레콤은 자사의 초대용량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메타트론의 시스템을 애저상에 구현한 사례를 발표했으며, 국립중앙박물관의 애저 기반 VR 박물관 사례도 이번 행사에서 소개됐다.

이외에 삼성SDS, 베스핀글로벌, 지티플러스, 코마스, 락플레이스 등 국내 파트너는 물론, 인텔(Intel), 레드햇(RedHat), 수세(SUSE), 넷앱(NetApp) 등 글로벌 파트너들도 행사에 참여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최주열 이사는 “이번 컨퍼런스는 현업에서 적용되고 있는 애저의 다양한 기술들과 솔루션을 소개하고, 기업의 실질적 비즈니스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세션을 준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마이크로소프트는 각 산업에 최적화된 솔루션으로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비즈니스 혁신을 이루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는 업계 최고 수준의 보안, 규제 준수, 프라이버시, 투명성을 원칙으로 전 세계 54개 리전(region), 100개 이상의 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퍼블릭 클라우드 제공기업 중 가장 폭넓은 클라우드 관련 컴플라이언스 인증을 확보하고 있으며, 더불어 K-ISMS 인증 취득으로 국내 기업들이 손쉽게 전 세계에 위치한 애저 리전 네트워크를 활용해 비즈니스를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