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SW산업협회 교육생 연합팀, 드론대회 최우수상 수상

기사승인 2018.09.18  11:31:26

공유
default_news_ad1

- 초급부문서 자동 택배 배달 임무 수행…직접 개발한 GCS 활용해 우수하게 임무 수행

   
▲ 멀티코사팀이 드론대회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IoT엔지니어 양성과정 교육생 연합팀 ‘멀티코사’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지난 8일 강원도에서 열린 ‘제16회 한국로봇항공기(드론) 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 미션은 젊은 인재들이 직접 제작한 무인기로 고난이도 임무를 수행하는 것으로, 1, 2차 기술심사를 통과한 총 15팀(정규 7팀, 초급 8팀)이 본선에 올라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멀티코사팀은 초급부문에 참여해 자동 택배 배달 임무를 수행, 최우수상과 상금 200만 원을 획득했다. 자동 택배 배달 임무는 드론에 화물을 싣고 반지름 30m의 원형 비행금지구역을 회피하면서 지정된 경유점을 통과한 뒤, 지면으로부터 2m 떨어진 구조물 위에 배달을 완료하고 출발점으로 되돌아오는 코스였다.

멀티코사팀은 직접 개발한 드론 지상 제어 스테이션(이하 GCS)을 바탕으로 초급부문 8개 출전팀 중 주어진 임무를 가장 우수하게 수행해냈다.

이날 대회에서 멀티코사팀이 선보인 GCS는 팀원들이 지난 6개월 간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의 IoT엔지니어 양성과정 교육을 통해 새롭게 개발한 것으로, 단순한 조종을 넘어 자동 택배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도록 드론을 제어한다. IoT 장비 융합에 더불어 이동통신사의 LTE망을 사용할 수 있도록 MQTT 프로토콜의 통신방식을 적용해 드론으로부터 실시간 전/하방 영상정보를 수신하며 비행자세를 조회할 수 있는 HUD(Head Up Display), 임무 계획 작성 및 시각화를 위한 지도와 미션테이블, 비행금지구역 회피기능 등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멀티코사팀 김상우 교육생은 “2차 심사부터 본선 진출까지 수십 번의 비행테스트를 하며 시행착오를 겪은 덕분에 대회에서 완벽하게 임무를 수행할 수 있었다”며 “다음에는 정규부문에 참가해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서홍석 협회 상근부회장은 “이번 수상은 IoT엔지니어 양성과정 교육생들이 6개월 간 학업과 대회 준비를 병행해야 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고난이도 미션을 완수하기 위해 플랫폼과 소프트웨어를 자체 개발하며 쏟았던 노력들이 빛을 발한 결과”라며 축하와 격려를 전했다.

한편 제17회 한국로봇항공기(드론) 경연대회는 내년 9월에 개최될 예정이다. 올해와 동일하게 1, 2차 기술심사를 통해 본선 진출팀을 선정한다.

윤현기 기자 y1333@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