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큐디스, 전방위 싱글 카메라방식 12면 주차관제 솔루션 출시

기사승인 2018.08.06  18:20:50

공유
default_news_ad1

차세대 CCTV 및 보안 시스템 솔루션 기업 큐디스(대표 김성진)는 최근 주차장의 전방위를 사각지대 없이 감지할 수 있는 지능형 주차관제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인 솔루션은 큐디스의 비구면 전방위 파노라마렌즈 특허를 활용한 것으로 하나의 카메라가 차량 12대의 주차 공간을 감지한 후 주차 가능 여부를 주차관제실에 알려주는 스마트형 주차관제 아이템이다.

어안렌즈 방식을 따른 기존의 주차관제 솔루션과는 확연한 차이가 있다. 기존 주차관제 솔루션은 가장자리 왜곡 현상이 심해 화질이 좋지 않는데다 여러 주차 면의 상태 이미지를 분석해 주차 여부를 판단하는 과정에서도 빈번한 오류가 발생했다.

하지만 큐디스 주차관제 솔루션은 자체 특허 기술인 ‘외곽이미지 왜곡보정기술(Edge Image Enhancement)’을 적용해 인식률 저하의 원인이었던 외곽부 영상 이미지를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이번 12면 주차관제 솔루션 개발은 한밭대학교 산학협력단이 딥러닝 방식을 이용한 주차면 인식 알고리즘을 맡았고 큐디스는 자체 특허기술인 외곽 이미지 왜곡보정기술이 적용된 1200만 화소의 고화질 전방위 카메라를 맡아 공동으로 진행했다.

큐디스는 이미 한밭대학교 주차장을 테스트베드로 구축해 12면 주차관제 솔루션의 테스트를 마친 상태다. 또한 큐디스 지능형 주차관제 솔루션은 6면은 물론 8면에 주차된 차량번호까지 인식해 아파트나 대형마트 같은 복합건물에서도 ‘내차 찾기 서비스’와 ‘스마트파킹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1200만 화소의 보다 선명한 화질로 전방위를 사각지대 없이 확인하게 함으로써 주차장에서 흔히 일어날 수 있는 접촉사고나 도난사고에도 적절한 대응을 가능하게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그러면서도 기존 적외선 센서나 카메라를 이용하는 방식보다 시공비가 저렴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김성진 큐디스 대표는 “1200만 화소의 지능형 주차관제 시스템은 수준 높은 주차 알림 서비스와 가성비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을 수 있는 아이템”이라며 “큐디스의 주차관제 시스템으로 건물 입주민과 고객들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제공받게 될 것”고 말했다.

이어 김 대표는 “내년에는 불꽃감지와 안면인식 기능을 추가로 탑재해 주차장 내에서 일어나는 화재나 여성 및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범죄에 대해서도 경보를 울리는 등 지능형 복합솔루션을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큐디스는 9월 이후 자체 순회반을 구성해 500만, 1200만 화소 지능형 주차관제 솔루션에 대한 홍보와 교육을 본격화해 나갈 계획이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