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팅크웨어, ADAS 디바이스 국토부 규격 시험 통과

기사승인 2018.07.17  17:36:42

공유
default_news_ad1

- ADAS 디바이스 ‘아이나비 ADAS DS-1’ 내달 출시…시장 공략 본격화

팅크웨어(대표 이흥복)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디바이스에 대한 국토교통부 규격 시험을 통과해 상용차 및 자동차 전장 시장 진입 준비를 마치고 본격적인 사업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대형, 상용차량 사고가 잇달아 발생함에 따라 국토교통부에서는 2017년부터 길이 9m 이상 버스와 총 중량 20t 초과 트럭에 대해 LDWS(차선이탈경고) 기능이 들어간 ADAS 장착을 의무화하고 ‘차로이탈경고장치 장착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ADAS 관련 기술은 자율주행차, 자동차 전장 기술과도 밀접하게 연관돼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 아이나비 ADAS DS-1 인디케이터

팅크웨어 관계자는 “21년 간 차량용 디바이스 사업을 진행하며 쌓은 차량에 대한 이해도, 기술 등의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미 블랙박스, 내비게이션 내 업계 최다 ADAS 기능을 도입해 상용화하고 있다. 검증된 기술과 전국적인 AS망을 기반으로 시장에 빠르게 진입해 포지셔닝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팅크웨어는 지난 1월 CES 2018을 시작으로 각종 해외 전시 등에서 ADAS 디바이스 제품을 선 공개한 바 있으며, 내달 중 ‘아이나비 ADAS DS-1’이라는 명칭으로 제품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초기 국내 B2B 시장을 타깃으로 본격적인 사업을 진행하게 되며, 차후 글로벌 시장에도 중장기적으로 제품 공급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출시 예정인 ‘아이나비 ADAS DS-1’은 트럭 및 대형 차량에 최적화 된 5개의 주요 ADAS 기능이 탑재된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팅크웨어는 블랙박스, 내비게이션 제품을 통해 차량용 디바이스 분야에 대한 검증 받은 완성도 높은 기술, 제품과 브랜드를 가지고 있어 시장진입에 대한 장벽이 낮고, 해외시장에서도 선공개를 통해 이미 많은 관심을 받고 있어 빠르게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