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개인화 추천 플랫폼 ‘데이블’, 인도네시아 현지 법인 설립

기사승인 2018.07.11  10:42:14

공유
default_news_ad1
   

개인화 추천 플랫폼 데이블(대표 이채현)은 아시아 시장 확대 본격화를 위해 인도네시아에 자회사 데이블랩스 인도네시아(PT Dable Labs Indonesia) 설립했다고 밝혔다.

데이블은 빅데이터 및 개인화 기술을 바탕으로 ‘당신이 좋아할만한 콘텐츠’와 같은 개인 맞춤형 콘텐츠와 광고를 추천하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이다. 데이블은 2015년 설립 후 국내 주요 언론사를 비롯해 커뮤니티, 포털, 블로그, 앱 등 1200여 매체와 제휴를 맺으며 국내 1위 콘텐츠 디스커버리 플랫폼으로 자리잡았다.

데이블은 고도화된 개인화 추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난해 대만, 인도네시아, 일본 등 아시아 시장에 진출했다.

데이블은 인도네시아 진출 1년 만에 매달 150% 이상씩 빠른 속도로 제휴 인벤토리를 확장하고 있다. 인터넷사이트 트래픽 조사기관 알렉사(Alexa) 기준으로, 인도네시아 상위 20개 매체 중 10곳(50%)과 서비스 제휴를 맺었다. 

데이블은 인도네시아의 매체사 인벤토리 확보와 함께 유니세프, 커머스 등 현지 대상 광고주를 유치해 데이블 네이티브광고를 집행 중이다.

데이블 이채현 CEO는 “아시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지난 달 대만에 첫 해외 법인 설립에 이어 인도네시아에도 법인을 설립했다”며 “데이블은 국내 넘버원 콘텐츠 디스커버리 플랫폼을 넘어 개인화 기술 분야에서 아시아 최고의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