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모트렉스, 日 전장기업 알파인마케팅과 제휴로 선진시장 공략

기사승인 2018.07.11  10:16:38

공유
default_news_ad1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전문기업 모트렉스(대표 이형환)는 일본 전장기업 알파인마케팅과 선진시장 공략에 나선다.

모트렉스는 알파인마케팅과 MOU를 체결하고 모트렉스의 IVI(In-Vehicle Infotainment) 제품을 알파인마케팅 판매망을 통해 유럽, 미국, 호주, 아시아 등 글로벌 선진시장에 진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알파인마케팅은 자동차용 IVI 제품을 전문으로 생산, 공급하는 업체로 토요타, BMW, 아우디, 볼보 등 전 세계 주요 자동차 업체들을 파트너로 두고 있으며, 2017년 2.5조 원을 기록한 일본 최대의 자동차 전장기업이다. 알파인마케팅은 글로벌 사업 확대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모트렉스의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이 기술 경쟁력이 있다는 판단 하에 업무협약(MOU)을 맺게 됐다.

   
▲ 알파인마케팅과 MOU를 체결한 모트렉스. <사진> 알파인 타츠야 사카이 부사장(좌), 모트렉스 이형환 대표이사(우)

모트렉스 관계자는 “최근 중국의 알리바바, 독일 컨티넨탈, 일본 알파인 등 글로벌 전장기업들과 협업은 선진시장으로 본격적인 진출 및 매출처 다변화에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본 계약 체결 후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며, 추가적으로 알파인마케팅과 RSE(Real Seat Entertainment), 첨단운전보조시스템(ADAS) 품목 확대에 대해서도 논의가 되고 있다” 말했다.

모트렉스는 미래 자동차 시장의 핵심 부품으로 기대되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며 자동차 시장에서 핵심경쟁력을 어필해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모트렉스 관계자는 “회사에서 영위하고 있는 사업은 미래 확장범위가 넓어 다양한 기업들과 협업 관계를 구축해 다방면에서 시너지 창출 및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고 덧붙였다.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ad28
#top